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통합교육 > 통합교육
서울교육청, 특수교육 혁신 44개 과제 도출
‘무릎 호소’ 1년만…장애유형 반영 특수학교 재구조화
장애학생 종합 지원 코디네이터 도입 등…5일 간담회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09-04 14:32:101
정책 분야별 핵심 추진 과제
▲정책 분야별 핵심 추진 과제
서울시교육청은 지난해 9월 5일 강서 특수학교 설립 주민토론회에서 무릎 호소 1년 만에 특수교육 혁신을 위한 총 44개 과제를 도출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안에는 장애유형 및 지역여건을 반영한 특수학교(급) 재구조화, 장애학생 종합 지원 코디네이터 도입 등이 담겼다.

시교육청은 ‘무릎 호소’를 계기로 서울 특수교육 혁신을 위해 부교육감을 단장으로 4개 분야 28명의 TF위원 및 특수교육 전문가 자문단으로 구성된 ‘서울 특수교육 발전 추진단’을 조직해 운영해왔다.

‘서울 특수교육 발전 추진단’ 운영 결과 4개 정책분야(▲정의로운 차등을 위한 특수교육 지원 체제 개선 ▲모두가 공감하는 따뜻한 통합교육 ▲맞춤형 진로․직업교육 및 취업 지원 체제 구축 ▲수요자 중심 특수교육지원센터 혁신)를 근간으로 해 16개 핵심추진과제, 44개 세부추진과제가 도출됐다.

먼저 특수교육 지원 체제 개선을 위한 핵심 추진과제는 ▲장애학생 종합 지원 코디네이터 도입 ▲체감하는 특수교육 지원을 위한 특수교육 조직 개선 ▲특수교육대상학생 진단‧평가‧선정‧배치 전문화 ▲장애유형 및 지역여건을 반영한 특수학교(급) 재구조화 ▲특수교육교원 역량 강화 등이다.

또 모두가 공감하는 통합교육 추진과제로 ▲현장중심 통합교육 지원체제 구축 ▲특수교육 예산 통합지원 ▲통합교육 역량 강화 ▲통합교육 공감을 위한 장애인식 개선 등을 추진한다.

맞춤형 진로 직업교육 및 취업 지원을 위해서도 ▲특수교육 교육과정 현장지원 시스템 구축 ▲서울형 특수학교 자유학기(년)제 모형 개발 ▲미래 설계 맞춤형 진로‧직업 교육 ▲유관기관 협업 시스템 구축으로 취업지원 강화 등을 꼽았다.

마지막 수요자 중심의 특수교육지원을 위해 ▲접근성 강화 등 특수교육지원센터 지원 역량 강화 ▲특수교육 보조인력 확충 다양화 등 관련서비스 지원 제제 구축 ▲서울특수교육원 설립 등을 담았다.

시교육청은 오는 5일 오전 10시 서울특별시교육청 201호에서 ‘무릎 호소 그 후 1년, 특수교육 혁신을 위한 간담회’를 열고, 장애학생 학부모의 다양한 요구 등을 수렴해 특수교육 지원 체재를 개선할 방침이다.

조희연 교육감은 “더 이상 서울교육가족 누구도 교육을 위해 무릎을 꿇는 일이 없고, 특수교육을 더 이상 특수하게 바라보지 않는 보편적인 교육으로 인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제 9월 5일은 더 이상 무릎 호소가 아닌 통합교육의 미래 지향적 서울 특수교육 발전을 위한 더불어 한걸음의 날로 기억될 것”이라고 밝혔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lovely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