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여성/아동 > 여성
여성장애인 기초수급자 취업활성화 방안 마련 시급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10-22 09:44:331
한국여성장애인연합이 지난 18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여성장애인 노동권 보장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진행했다.ⓒ한국여성장애인연합
▲한국여성장애인연합이 지난 18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여성장애인 노동권 보장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진행했다.ⓒ한국여성장애인연합
한국여성장애인연합이 지난 18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여성장애인 노동권 보장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진행했다.

먼저 이날 한신대학교 재활학과 변경희 교수가 ‘여성장애인 노동권 보장을 위한 방안’ 주제발표를 시작했다.

변 교수는 주제발표에서 여성장애인들의 공교육 접근권 강화 및 개인별 단계별 직업교육프로그램 마련, 이동수단이 제공과 편의시설 확보, 취업후 취업유지를 위한 지원체계 구축,여성장애인의 자기효능감 지지 프로그램 지원,기초보장수급권자에 대한 취업활성화 방안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토론을 맡은 안영회 한국청각장애여성회 대표는 청각장애인에 대한 장애 이해 교육프로그램의 필수교육 제도화, 전국의 수화통역센터의 역할 확대, 청각장애여성의 직장 인턴제도 실시를 위한 기업체와의 연계, 청각여성장애인을 위한 맞춤형 평생교육기관 설치, 필담 능력 강화를 위한 학령기 공교육 과정의 문해교육 프로그램 지원, 고용장려금 이외에 청각여성장애인을 위한 제도적 지원장치 마련 등을 제언했다.

충남여성장애인연대 팀장은 여성장애인 당사자로써 취업현장에서 겪었던 어려움과 고충 등을 발표하면서 필요한 정책제안으로 여성장애인 고용에 따른 인센티브 제공, 여성장애인직업재활시설 설치 확대 및 찾아가는 직업훈련교육 프로그램 운영, 평생교육거점기관 운영, 여성장애인고용정책 통합 추진체계 구축 등을 강조했다.

조호근 한국장애인고용안전협회 고용지원 국장은 장애여성이 노동시장에 진입하는 전후 과정에서 겪게 되는 차별 등 다양한 고용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장애유형과 상태에 맞는 맞춤형 상담, 인식개선 교육, 고충해결등의 다양한 원스톱 전문기관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정부와 지자체의 현실적인 대안 마련을 촉구했다.

안태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개발원 연구원은 여성장애인의 개인별 역량강화 방안 마련, 최우선과제로 중증장애인 친화적 정책 중심, 중기강화과제로 여성 친화적 고용알선서비스 강화, 장기강화 등을 제시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lovely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