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여성/아동 > 아동
유치원·어린이집 아동학대 증가, “교원 자격강화 필요”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09-14 10:33:061
유치원·어린이집 등 교육 및 보육시설에서 아동을 학대하는 사례가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박찬대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교육부와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유치원·어린이집 교직원 아동학대 및 폭행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14일 공개했다.

자료에 따르면, 유치원은 2014~2017 기간 동안 818건의 아동학대 사고가 있었고 어린이집은 2013~2017 기간 동안 2356건의 아동학대 사고가 있었다.

연도별로는 유치원은 2014년 99건, 2015년 203건, 2016년 240건, 2017년(잠정치) 276건으로 증가세를 보였다.

어린이집도 2013년 232건, 2014년 295건, 2015년 427건, 2016년 587건, 2017년(잠정치) 815건으로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었다.

지역별로는 어린이집의 경우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서 사고발생 사례가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참고로 유치원은 2014년부터 관련통계의 집계가 시작되어 4개년도 간의 자료가 있고 지역별로는 구분되지 않고 있다.

박 의원은 “유치원 및 어린이집 아동들의 안전을 강화하는 것은 저출산 시대에 부모들이 안심하고 아이를 낳을 수 있는 사회적 환경을 조성하는 과업과도 직결된다며 ‘모든 아이는 우리 모두의 아이’라는 문재인 정부의 교육혁명 정책에 맞게 교원 양성과정 지원과 처우개선에도 근원적 고민을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lovely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