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문화/체육 > 문화
한시련·커뮤니케이션북스, 오디오 콘텐츠 기증 업무협약 체결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8-29 10:24:501
지난 28일 커뮤니케이션북스 엄진섭 상무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홍순봉 회장(사진 우)이 오디오 콘텐츠 기증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지난 28일 커뮤니케이션북스 엄진섭 상무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홍순봉 회장(사진 우)이 오디오 콘텐츠 기증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이하 한시련)와 오디오북 출판사 커뮤니케이션북스가 지난 28일 '오디오 콘텐츠 기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오디오 콘텐츠는 꾸준히 제작·서비스되고 있지만 출간된 도서들을 시각장애인들이 접할 수 있도록 자원봉사자의 손을 빌려 점자도서나 오디오 콘텐츠로 제작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현재 시각장애인이 접할 수 있는 도서는 전체 출판물의 10%가 채 되지 않으며, 미디어 시장의 확대로 유료 콘텐츠와 플랫폼은 증가했으나 시각장애인을 위한 인터페이스를 갖추지 못해 원활히 이용할 수 없는 현실이다.

협약에 따라 커뮤니케이션북스는 한시련에 오디오북 '100인의 배우, 우리 문학을 읽다' 시리즈의 일부를 비롯해 팟캐스트 '논문의 쓸모' 등 다양한 콘텐츠를 무상 제공한다. 또한 앞으로 저작권자와 협의해 지속적으로 양질의 오디오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100인의 배우, 우리 문학을 읽다'는 한국연극인복지재단, EBS와 함께 진행한 제휴 사업으로 최민식, 문소리 등 배우 100명이 한국 근현대 단편소설 100편을 낭독했다.

팟캐스트 '논문의 쓸모'는 최근 미디어 관련 논문을 발표한 저자들을 초대해 직접 연구 내용을 알아보는 프로그램이다.

기증되는 오디오 콘텐츠는 서비스 준비 과정을 거쳐 오는 9월 9일부터 국내에서 시각장애인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고 있는 플랫폼인 온라인 도서관 ‘MAC’(www.kbumac.or.kr)을 비롯해 모바일 '행복을 들려주는 도서관', ARS 소리샘 등에서 서비스 된다.

한시련 홍순봉 회장은 "이번 기증을 계기로 다른 출판사들도 시각장애인의 정보 접근과 향유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함께 동참해 줄 것을 희망한다"고 전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정지원 기자(kaf29@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