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문화/체육 > 체육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입장권 판매율 50% 돌파
올림픽 붐업에 힘입은 판매 가속…올림픽 판매율은 64%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01-04 15:36:461
2개월 여 앞으로 다가온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입장권 판매율이 50%를 넘어섰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 이하 평창조직위)는 4일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입장권이 지난 12월 21일 37%를 보인 뒤, 판매 속도가 빨라지면서 새해인 1월 3일까지 전체 22만 매 중 11만 매인 50%가 판매됐다”고 밝혔다.

‘빙판 위의 메시’ 정승환 선수(장애인 아이스하키 국가대표)가 출연하는 감각적이고 역동적인 광고 영상이 화제를 모으면서 올림픽 붐이 패럴림픽에 대한 관심으로도 이어지고 있다는 것.

특히 한류스타 장근석의 2018 평창 패럴림픽 홍보대사 참여, 부담 없는 입장권 가격에 올림픽과 같은 수준의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점 등도 입장권 판매에 영향을 미쳤다는 게 평창조직위의 설명이다.

안방에서 개최되는 대회 종목 중 장애인 크로스컨트리 스키와 장애인 바이애슬론 등에서 대한민국이 사상 최초로 금메달을 획득할 수 있다는 전망도 입장권 판매에 힘을 실은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현재 가장 많은 입장권이 판매된 종목은 장애인 스노보드(84%)이고, 장애인 알파인스키 71%, 장애인 바이애슬론 68%, 휠체어 컬링 60%, 장애인 아이스하키 53%가 뒤를 이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입장권은 64%(3일 기준)의 판매율을 기록하고 있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패럴림픽에 대한 관심은 우리 사회가 어디에 와 있는지 알 수 있는 척도”라며 “패럴림픽은 올림픽 못지않게 치열하고 재미있을 뿐 아니라 감동까지 더해질 것이다. 여기에 다양한 공연·체험 등으로 풍성하게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인 만큼,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입장권은(tickets.pyeongchang2018.com/paralympic)과 전국 각지의 오프라인 판매소(서울·강릉시청, 강원도청, 인천·김포공항, 기차역 등)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입장권 소지자는 평창 올림픽플라자와 강릉 올림픽파크를 포함한 각종 문화행사 관람은 물론, KTX 조기 할인·예매와 영동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휴게소 서비스, 셔틀버스 무료 이용 등의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최석범 기자(csb211@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