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치
지방선거 서울시의원 장애인 비례대표 4명
민주당 1명, 한국당 1명, 바른미래당 2명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05-28 13:51:401
6.13 지방선거 서울시 장애인 광역의원 비례대표 후보자 4명.(왼쪽부터)더불어민주당 강윤택 후보, 자유한국당 정원석 후보, 바른미래당 김소영·소철훈 후보.ⓒ중앙선거관리위원회
▲6.13 지방선거 서울시 장애인 광역의원 비례대표 후보자 4명.(왼쪽부터)더불어민주당 강윤택 후보, 자유한국당 정원석 후보, 바른미래당 김소영·소철훈 후보.ⓒ중앙선거관리위원회
6.13지방선거를 앞두고 서울시의원 장애인 비례대표 후보가 총 4명인 것으로 파악됐다.

2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후보자 명부에 따르면 서울시 장애인 광역의원 비례대표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1명, 자유한국당 1명, 바른미래당 2명 등 총 4명이다.

먼저 더불어민주당에서는 강윤택(39세,남) 한국장애인자립생활센터총연합회 이사이자 우리동작장애인자립생활센터 소장이 8번을 받았다.

자유한국당에서는 정원석(57세, 남) 한국장애인녹색재단 중앙회장이 8번에 이름을 올렸다.

바른미래당에서는 김소영(46세, 여)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정책기획부 차장이 1번에 낙점됐다. 김 후보는 전 86아시안게임 대한민국 국가대표 체조선수였으며, 척수장애인이 된 후 미국유학을 마치고 척수장애인 동료상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일해 왔다.

또 소철훈(57세,남) 바른미래당 서울시당 장애인위원회 부위원장이 6번을 받았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lovely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