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치
진선미 의원 “부산시장 형제복지원 사과 환영”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09-18 09:55:271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이 지난 17일 오거돈 부산시장의 형제복지원 사과를 두고 환영의 입장과 함께 진상규명에 함께할 것을 재차 약속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지난 16일 과거 형제복지원 사건에 관해 관리감독 책임을 소홀히 해 인권을 보호하지 못한데 사과하고, 형제복지원 특별법의 조속한 통과를 촉구는 물론 재정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형제복지원 피해사건은 형제복지원 사건은 70, 80년대에 부랑인 근절이라는 명목으로 무고한 사람들을 형제복지원에 가두고 강제노역, 폭력, 성폭력, 기아에 시달리게 한 사건으로 공식적인 사망자만 513명이다.

진 의원은 “얼마 전 검찰개혁위에서는 비상상고를 권고한 바 있다. 이제는 국회가 움직여야한다. 본 의원실에서 발의한 형제복지원 특별법은 아직 계류 중에 있다”면서 “국회가 논의를 거쳐 형제복지원 특별법을 조속히 통과시켜 철저한 진상규명과 피해에 대한 적절한 배상이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국회는 국민의 기본권 수호에 앞장서야 한다. 이번 사건뿐만 아니라 국회에서 과거사 진상규명을 위해 더욱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최석범 기자(csb211@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