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책
내년 1월부터 기초연금 선정기준액 130만원
단독가구 올해보다 11만원 상향…부부가구 경우 208만원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7-12-18 16:37:161
내년도 기초연금 지급대상자 선정기준액이 119만원(2017년)에서 11만원 오른 130만원으로 상향조정된다. 부부가구의 경우 190만 4000원(2017년)에서 208만원으로 오른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기초연금 지급대상자 선정기준액, 기준연금액 및 소득인정액 산정세부 기준에 관한 고시 개정안을 행정예고한다고 18일 밝혔다.

기초연금 선정기준액은 65세 이상자 중 기초연금 수급자가 70% 수준이 되도록 설정한 소득인정액으로 전체 노인의 소득·재산 분포 및 임금, 지가, 물가상승률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산정된다.

기초연금 선정기준액이 내년도 130만원으로 상향조정되면 단독가구 기준 소득인정액이 119만원 초과 130만원 이하의 노인이 기초연금을 신규 수급할 수 있게 된다. 부부가구의 경우 190만 4000원 초과 208만원 이하의 노인까지 기초연금을 수급할 수 있다.

일하는 노인 중 단독가군의 경우 2017년 근로소득 230만원까지 기초연금을 수급할 수 있었다면, 내년에는 최대 284만원의 근로소득이 있어도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게 된다.

특히 이번 고시개정안은 기초연금 수급으로 인해 노인의 근로의욕이 낮아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내용이 포함됐다.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 및 노인 실제근로 실태를 보자 충실히 반영해 근로소득 공제액을 현행 60만원에서 2018년 98만원으로 확대된다.

복지부는 행정예고기간 중 국민의 의견을 수렴한 후 고시 개정안을 확정해 내년 1월부터 시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복지부 홈페이지(www.mohw.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최석범 기자(csb211@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사각지대(2017-12-19 오전 11:01:00)
평생 월150만원 버는 장애인 No.40461
중증장애인이면 주위에서는 국가에서 많은 혜택이 있는줄 안다.<br>하지만 장애를 극복하고 힘들게 사는데 큰 보탬이 없다.<br>기초수급자가 아니기에 <br>나날이 힘들어지지만<br>이리저리 옮겨 다니며 26년간 오르고 올라 150만원 월급을 받고 산다<br>장애를 극복하고 남에게, 나라에 의지하지 않기 위해 살건만<br>물가는 계속오르는데 장애인이라 월급은 많이 올라 150만원이다. <br>삶은 갈수로 피폐해진다<br>미래는 없다<br>일을 그만두면 언젠가 기초수급자가 될수 있겠지<br>그것이 마지막 희망이다<br>
댓글(0)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