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책
주택용 전기요금 누진제 2단계로 ‘완화’
심재철 의원, 전기사업법 개정안 발의…원가공개 규정 신설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09-12 08:23:451
심재철 국회의원(자유한국당)은 주택용 전기요금의 누진제를 완화하고, 그 원가를 공개하도록 하는 내용의 ‘전기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을 국회에 제출했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주택용 전기요금은 전기 사용량에 따라 전기요금의 단가를 높이는 누진제를 적용하고 있다. 이에 혹서기나 혹한기 등 전기 사용량이 급증하는 시기에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이 가중될 우려가 있다.

심 의원이 제출한 개정안은 기본공급약관상 주택의 전기요금 단계가 2단계로 간소화 하고, 하·동절기에 누진제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법적 근거가 담겨 있다. 또한 전기판매업자는 매년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전력의 원가 및 산정 방식을 공개하도록 하고 있다.

심 의원은 “정부의 잘못된 전기요금 누진제로 인해 해마다 반복되는 과다한 전기요금 부과로 인한 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전기요금 원가공개를 통해 건전한 시민사회의 감시체계를 구축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법 개정 취지를 밝혔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권중훈 기자(gwon@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