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오늘의양식 | yoons's blog
╈::보고 계시는 하나님(창세기 16:13)
2019-02-12 오전 5:22:00
조회 18

고린도전서 15장
13 만일 죽은 자의 부활이 없으면 그리스도도 다시 살아나지 못하셨으리라
15 만일 죽은 자가 다시 살아나는 일이 없으면 하나님이 그리스도를 다시 살리지 아니하셨으리라



오늘의양식


보고 계시는 하나님



하갈이 자기에게 이르신 여호와의 이름을 나를 살피시는 하나님이라 하였으니 이는 내가 어떻게 여기서 나를 살피시는 하나님을 뵈었는고 함이라 (창세기 16:13 0



처음으로 안경을 썼을 때 세상이 아주 선명하게 보였습니다. 나의 눈은 가까이 있는 물체만 뚜렷하고 분명하게 보이는 근시입니다. 안경이 없으면 방 건너편에 있는 것이나 멀리 있는 것들은 흐릿하게 보입니다.

나는 12살 때 처음으로 안경을 썼는데, 칠판의 선명한 글씨와 나무에 매달려있는 작은 잎사귀들, 그리고 아마도 가장 중요한 것은 환하게 미소 짓는 얼굴을 볼 수 있어서 아주 놀랐습니다. 내가 친구들에게 인사를 하면 친구들이 미소로 답하는 것을 보고, 내가 다른 사람들을 보는 것이 축복인 것처럼 남이 나를 보는 것도 큰 선물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노예였던 하갈은 매정한 주인 사라를 피해 도망쳤을 때 그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혼자서 임신한 몸을 이끌고 누구 하나 도와주는 사람도 희망도 없이 사막으로 도망쳤을 때 하갈은 그녀의 세계에서 “아무것도 아닌 사람”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 보였을 때 그녀는 돌이켜 하나님을 볼 수 있는 힘을 얻었습니다. 그녀에게 하나님은 더 이상 모호한 개념이 아닌 실제적인 분이 되었고, 너무나 실제적이어서 하나님을 ‘엘 로이’, 곧 “나를 살피시는 하나님”이라고 불렀습니다.

하갈은 “나는 여기서 나를 살피시는 하나님을 뵈었다”(창 16:13)라고 말했습니다. 보시는 우리 하나님은 우리 한 사람 한 사람도 또한 보고 계십니다. 아무도 자신을 보지 않는다고, 혼자라고, 혹은 아무것도 아닌 존재 같다고 느끼십니까?

하나님은 당신을, 그리고 당신의 미래를 보고 계십니다. 그에 대한 반응으로 우리도 하나님 안에서 우리의 오늘과 미래에 대한 영원한 희망과 격려와 구원과 기쁨을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오늘 참되시고 살아 계신 유일하신 하나님을 볼 수 있는 이 놀라운 선물을 주신 하나님께 찬양 드립시다.



주님, 이 큰 세상에서 그저 한 인간에 지나지 않는 저를 높은 데서 보시고 또 살펴주셔서, 저 또한 주님을 볼 수 있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하나님은 내 이름을 아시고 나를 살펴주신다.


제공 CBS


╈::간절히 원하면 이루어집니다
╈::레위기 22장 1-16 성물을 먹을 자와 먹지 못할 자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