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통합교육 > 통합교육
서울시, 국공립 특수학교에 ‘학교보안관’ 배치
총 13개교, 학교당 2명씩…지병 등 응급상황 만전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2-12 09:06:021
학교보안관 모습.ⓒ서울시
▲학교보안관 모습.ⓒ서울시
서울시가 안전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장애학생 보호를 위해 올해부터 국공립 특수학교 총 13개교에 학교보안관을 배치한다고 12일 밝혔다.

학교보안관 제도는 서울시가 2011년에 도입해 지난해 12월 기준, 서울시내 국공립 초등학교 559개교에 학교보안관 총 1185명이 배치되어 운영 중이다.

지난해 5월에 관련 조례(서울시 학교보안관 운영 및 지원 등에 관한 조례) 개정을 통해 올해부터는 국공립 특수학교(13개교)까지 확대할 방침.

특수교육의 대상이 되는 학생은 일반학교보다 안전사고 등에 빈번히 노출될 수 있어 보다 지속적인 관찰과 보호가 필요해 조례 개정과 함께 학교보안관 확대 시행을 진행하게 됐다.

지병 등으로 인한 응급상황 등 외부적 위험뿐만 아니라 각종 장애 등 내부적 위험요인도 있는 특수학교에 대한 안전 대책에 각별히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번에 배치되는 국공립 특수학교는 모두 13개교로 각 학교당 2명씩 배치되며 서울맹학교와 서울농학교는 기존 학교안전 요원이 있어 학교 필요에 따라 1명씩 배치된다.

특수학교 2개교(가칭 서진학교, 가칭 나래학교)는 오는 9월 개교 일정에 맞춰 2명씩 배치예정이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lovely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m(2019-02-12 오후 12:01:00)
일반학생 우선 배치하는게 관례냐? No.41490
말로만 장애인 인권 하지마라! 꺼꾸로 가는게 한두갠가? 일반학교에 이미 배치된게 한참 전인데 이제 특수학교 배치한다고 생색이냐! 위험한 순간엔 멀쩡한거 부터 챙기고 그담엔 장애인은 죽던지 말던지... ㅎㅎㅎ 이 나라 개판이다.
댓글(0)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