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전국넷 > 인천·경기
경기도, 6월부터 장애인 여행차량 무료 대여
누림버스, 누림카 등 6대…여행 2달전 신청 가능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5-14 14:20:221
경기도가 ‘문턱 없는 경기관광도시 조성사업’의 하나로 다음달 10일부터 장애인 여행지원 차량을 무료로 대여해 준다고 14일 밝혔다.ⓒ경기도
▲경기도가 ‘문턱 없는 경기관광도시 조성사업’의 하나로 다음달 10일부터 장애인 여행지원 차량을 무료로 대여해 준다고 14일 밝혔다.ⓒ경기도
경기도가 ‘문턱 없는 경기관광도시 조성사업’의 하나로 다음달 10일부터 장애인 여행지원 차량을 무료로 대여해 준다고 14일 밝혔다.

‘장애인 여행지원 차량사업’은 경기도내 관광을 원하는 장애인에게 무료로 여행용 차량을 빌려주는 사업으로, 현재 대형버스 2대를 개조한 경기여행 누림버스(휠체어 8석, 일반 21석 내외)와 스타렉스 4대를 개조한 경기여행 누림카(일반 5석, 휠체어 1대 적재 가능)를 마련한 상태다.

장애인 여행지원 차량운영사업 내용.ⓒ경기도
▲장애인 여행지원 차량운영사업 내용.ⓒ경기도
‘경기여행 누림버스’는 도내 장애인복지시설(단체)이 우선 이용 대상으로 사전 신청을 받아 매일 운행한다.

누림버스는 격주 토요일마다 도내 주요관광지를 운행하는 시티투어버스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도는 매월 관광지를 선정해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누림(이하 누림센터) 홈페이지(www.ggnurim.or.kr)에 공지한 후 사전신청을 받아 버스를 운행할 예정이다.

이름은 ‘온(溫)동네버스’라고 지었다. 온동네버스는 경기도뿐 아니라 국내 모든 등록 장애인과 동반자가 신청할 수 있다.

‘경기여행 누림카’는 도내 등록 장애인 및 동반자, 장애인복지시설(단체)에서 이용할 수 있다. 이용료는 무료지만 유류비와 보험료등 기타 비용은 사용자가 부담해야 한다.

누림버스와 누림카 모두 누림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실제 사용일 기준 2개월 전부터 선착순 접수하면 된다. 다만, 도는 다음 달 첫 차량 지원을 위해 14일부터 접수를 받는다. 홈페이지 접수가 어려운 경우 전자우편 및 팩스, 방문신청(1644-2599)도 가능하다.

오후석 경기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도내 관광지는 교통 접근성도 좋지 않고 장애인 등 관광약자들이 여행하기에 어려움이 많은 것이 사실”이라며 “장애인, 유아동반, 노인, 외국인과 같은 관광약자를 포함해 모두가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는 관광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올해 장애인이나 노약자, 유아동반인, 임산부 등 관광약자도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는 관광환경 조성을 위해 ‘문턱 없는 경기관광도시 조성사업’을 추진 중이다.

▲편의시설 확충이나 보행로 개선 등 관광지 관광환경 개선 ▲휠체어 탑승이 가능한 특장차량 임차 등 장애인 여행이동 편의 증진 ▲관광약자를 위한 장애물 없는 경기도 관광지도 제작 ▲장애인 및 외국인을 위한 관광안내체계 구축 ▲문턱 없는 세계문화유산 남한산성 장애인용 전동카트 마련 등이 핵심내용이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lovely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parisienne(2019-05-15 오전 11:32:00)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 좋네요 :-) No.41806
쏘카, 장애인콜택시와는 달리 이용료가 무료라는 점은 좋은 것 같습니다 :-) 많은 장애인분들이 이용하면 좋을 것 같아요!
댓글(0)
cm(2019-05-15 오전 6:56:00)
무식하게 사업하네 No.41804
요즘 소카 같은 차량공유 이용해서 서비스 하면 편하지 왜 이래? 장애인 개조차량은 콜로 운영하면 되는 거지... 이런건 민간 기업에서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게 맞는거 아니야! 그러니까 장애인 복지가 대중적이지 않지.
댓글(0)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