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뉴스홈으로 가기 검색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책
바른미래당, 장애인보호작업장 확충 186억원 증액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11-06 14:05:531
바른미래당 정책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내년도 예산 심사를 통해
장애인보호작업장 확충을 위해 186억원을 증액시킬 것이라고 6일 밝혔다.

바른미래당은 내년도 예산안 심사방향을 “서민을 응원하는, 바르게 나누는 예산”으로 명명하고, 국민의 부담만 플러스 시키는 무능과 불통의 문재인 예산으로부터 국민의 살림살이와 나라의 곳간을 지켜나가는데 역점을 둘 예정이다.

주요 삭감내역으로는 △정부의 불투명한 특수활동비(251억원) △저성과 단기 일자리 예산(1조 7775억원), △주먹구구식 공무원 증원(4000억원)을 삭감하기로 했다.

특히 대통령 비서실과 부처 등 12곳의 특활비는 전년대비 30% 감액할 것이라고 밝혔다.

반면, 주요 증액사업으로는 △모성보호국가책임강화(2900억원), △손주돌봄수당(1131억원), △중소기업 전문인력 양성(한국산업기술대)과 직업교육을 통한 중소기업 일자리 미스매치 해결 인력양성(폴리텍) 예산(800억원 등이다.

또 특수학교를 졸업하고 사회에 진출하는 학령기 이후 중증장애인을 위한 고용 및 직업훈련기회 확대를 위해 장애인 보호작업장 확충을 위해 186억원을 증액하기로 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lovely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도한마디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